국립 부경대학교

검색

커뮤니티

 

부경나우

  • 국립 부경대학교의 다양한 모습과 소식을 접하시면 부경대학교가 한번 더 가까워집니다.
작성자,작성일,첨부파일,조회수로 작성된 표
제14차 환태평양 콜로키움 열려
작성자 대외협력과 작성일 2024-03-29
조회수 81
작성자,작성일,첨부파일,조회수로 작성된 표
제14차 환태평양 콜로키움 열려
대외협력과 2024-03-29 81

국립부경대, ‘14차 환태평양 콜로키움개최

- ‘모빌리티 정의와 공진화주제로


△ 14차 환태평양 콜로키움 참가자 기념촬영 장면.

 

국립부경대학교 글로벌지역학연구소(소장 박상현)는 지난 3월 27일 인문사회·경영관 커뮤니티홀에서 제14차 환태평양 콜로키움(Trans-Pacific Dialogue)을 개최했다.

 

모빌리티 정의(justice)와 공진화를 주제로 열린 이날 강연에서는 강원대학교 송영훈 교수(정치외교학과)가 발표에 나섰고, 국립부경대 문기홍 교수(국제지역학부)가 토론을 맡았다.

 

송 교수는 이 발표에서 개인의 정치적 성향과 경제적 인식이 난민에 대한 태도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했다. 송 교수는 권위주의 성향이 강한 사람일수록, 국가 경제 상황에 대해 부정적으로 인식하는 사람일수록 난민에 대해 부정적으로 인식하는 경향이 크다.”라고 밝혔다.

 

이와 함께 그는 서구의 연구 결과와 달리 우리나라에서는 여성이 남성보다 난민에 대해 부정적인 태도를 취하고 있으며, 개인의 연령대가 높아질수록 난민 수용에 대해 반감이 적은 모습을 보인다.”라고 설명했다.

 

박상현 글로벌지역학연구소장은 난민 문제와 관련해 새로운 실증분석을 제공하는 이 발표가 향후 환태평양 지역의 난민 문제를 다루는 데 중요한 시각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 환태평양 중심도시를 지향하는 부산에서 모빌리티 정의와 상호문화적 공진화를 이룰 수 있도록 지속적 연구를 수행하겠다.”라고 밝혔다.